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카피라이터 바로가기

상단

부안 청림천문대 청소년 수련시설

사이트맵

로그인

부안 청림천문대 청소년 수련시설

참여마당Particpation

  • 자주하는질문
  • 질문과답변
  • 방문후기
  • 생활관 예약
  • 관람시간및요금표

본문

방문후기

산골학교터 뚜껑 열리는 돔에서 별을 관측하세요!

HOME / 참여마당 / 방문후기

인쇄하기

선택글 세부 내용

긴급차량 길터주기 생활화가 필요합니다

작 성 자 양기원 전화번호
등 록 일 2015/03/28 조 회 2216
첨부화일
 긴급 출동 중인 소방차나 구급차 등 긴급차량에 대한 양보의무를 지키지 않을 시 도로교통법 제160조 제3항에 의거 2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하는 법령이 개정되어 시행된다.

또한 긴급차량 내 영상기록장치(블랙박스)를 부착하여 이런 얌체 차량에 대한 증거자료로 활용이 된다.

대다수의 시민들은 긴급차의 출동에 깨어있는 시민의식을 보여주지만 일부 얌체 운전자 등에 의해 시민들의 생명과 재산에 돌이킬 수 없는 상처를 주는 경우도 허다하다.

예를 들면 화재발생시 최초 5분이 화재의 피해를 좌우하는 시간으로 5분이 지나면 많은 재산상의 피해와 인명피해를 입게 된다.

소방차량은 신고를 접수하고 대부분 5분내에 현장에 도착하지만 얌체운전자의 가로막기 및 불법 주,정차 차량 등에 의해 시간이 지체되면 화재의 진화 및 인명구조에 어려움을 겪게 되는 경우가 발생한다.

이는 당장 피해를 당한 시민들에게는 1분 1초의 소중한 시간으로 가슴속에 남을 것이고 아픔으로 기억될 것이다.

물론 소방차량 양보 의무인 길터주기는 불편이 따르겠지만 지키면 우리 모두가 행복해지고 화재피해를 저감할 수 있는 지름길임을 인식하고 우리 국민의 제1의 덕목인 양보의 미덕을 실천합시다.

부안소방서 부안119안전센터

목록

카피라이터